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Untitled Document
홈 > 토끼나라 일기> 토끼나라 일기
2016 년
2016년 03월 14일
페이스북으로 내보내기 트위터로 내보내기 싸이로 내보내기
 

긴 겨울을 웅크린채로 기다렸다가

 

새 봄을 맞이하는 손길이 바빠졌다

 

알팔파 새순이 올라오기 시작한 것이다

 

아직도 해만 사라지면 추위가 기승을 부린다

 

알팔파뿐 아니라 잡풀도 올라오니...

 

제초제나  비료는 사용을하지 않고

 

밭은메고 묶은 순 잘라내고 토끼똥 거름을 듬뿍 펴 주었다

 

싱싱하고 파란 새순이 성큼 성큼 자라 주기를 기대하면서


 
날짜 내용 미리보기
  2016년 03월 14일
긴 겨울을 웅크린채로 기다렸다가 새 봄을 맞이하는 손길이 바빠졌다 알팔파 새순이 올라오기 시작한 것이다 아직도 해만 사라지면 추위가 기승을 부린다 알팔파뿐 아니라 잡풀도 올라오니... 제초제나  비료는 사용을하지 않고 밭은메고 묶은 순 잘라내고 토끼똥 거름을 듬뿍 펴 주었..
 
 
현재접속자 :
오늘접속자 : 6
전체접속자 : 378,828